양평군, 주민갈등 해결에 적극 나선다.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원주민과 이주민간의 갈등해결을 위한 제1회 양평군 인구정책 포럼 개최

양평군(군수 정동균)이 원주민과 이주민간의 갈등해결을 위한 ‘제1회 양평군 인구정책 포럼’을 오는 8일 오후 2시 양평평생학습센터 4층 대회의실에서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민선7기 공약사항 중 하나인 ‘갈등 해소를 위한 포럼 운영’의 일환으로, 지속적인 인구 상승세에 따라 전입 인구 증가 이면에 발생하고 있는 기존 주민과 전입 주민간의 갈등 사례를 공유하고 현실적인 해결 방안을 모색, 체계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주민간의 갈등을 감소시키고자 마련됐다.

포럼은 김분자 양평군 인구정책단장의 인구정책 현황 설명을 시작으로 허훈 대진대학교 행정학과 교수의 진행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갈등 사례와 관련된 토론에는 이정수 양평군민포럼 지역경제국장의 발표와 함께 윤상철 양평군 인구정책위원, 이미원 서종면 노산8경마을만들기추진위원장, 정인아 양평군 지역만들기 컨설턴트, 추향임 서종면 정배보건진료소장이 패널로 함께해 다양한 사례와 해결 방안에 대한 토론이 이어지게 된다.

전영호 총무담당관은 “주민간의 갈등은 정서차이, 주택 진입로 분쟁, 마을 운영에 대한 갈등 등 그 사례가 점점 다양해지고 복잡해지고 있다.”며, “이번 포럼이 주민 간의 갈등을 다양한 시각에서 접근,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많은 주민의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양평군은 이번 포럼에서 나온 의견 및 사례 관리 방안에 대한 체계적 관리를 통해 주민간의 갈등 해결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