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호 하남시장 취임 100일 기자간담회 갖고 5대 시정목표 17대 시정전략 시정로드맵 밝혀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김상호 하남시장 “시민참여로 빛나는 하남 만들겠다”

“빛나는 하남은 누가 만들어 주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함께 만들어 가는 것입니다. ”

김상호 시장은 취임 100일을 맞아 11일 시청 상황실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하남시 5대 시정목표, 17대 시정전략 시정 로드맵을 발표했다.

5대 시정 목표로는 ▲ 시민 참여로 만드는 혁신하남 ▲ 삶과 꿈을 키우는 희망찬 하남 ▲ 역사와 레저문화로 즐거운 하남 ▲ 편리하고 세련된 명품 하남 ▲ 첨단과 연대의 공존 잘사는 하남을 내세웠다.

시는 이를 실천하기 위해 ▲ 백년도시위원회를 통한 시민참여와 직접 민주주의 확대, 투명하고 정의로운 시정공개, 시민 눈높이를 맞추는 효율적 시정, ▲레저축제문화도시 조성을 위해 축제와 생활 스포츠 지원 육성, 역사유적과 전통문화의 발굴, 책으로 길을 여는 평생학습도시 구현 등 17대 시정 전략을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발전방향으로는 한강변을 따라 대규모의 생태공원·체육공원·트랙조성, 조정경기장·유니온파크를 중심으로 레저스포츠와 음악축제의 활성화하고 하남위례길(검단산 둘레길, 남한산성 위례길) 정비를 통해 하남 동부에서 남부까지 문화레저스포츠 밸트로 구성할 계획이다.

김 시장은 “산업시설로는 현재 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서고 있는 황산밸트를 자족용지로는 정부의 신도시계획 발표 때 자주 거론되는 초일동 지역을 개발하는 것이 효율적인 도시 이용이라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천현, 교산동 개발예정지인 H1 프로젝트는 산업과 주거, 상업이 함께하는 복합개발이 이뤄 져야한다”며 “물류단지가 적절한가에 대해서는 전문가와 시민의 의견수렴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민선7기 시정비전은 ‘시민과 함께 만드는 빛나는 하남’으로 정했다”며 “하남은 분명 행복하고 빛나는 도시가 될 것이라고 확신 한다”며 말했다.

한편, 하남시는 11일 오후 2시에 하남문화예술회관 검단 홀에서 시민 1,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시민이 좋아하고 하남이 좋아지는 희망토크’를 진행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