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양저우 고운 최치원 선생 기념관장 하남 방문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최종윤 민주당 지역위원장 등 최치원 도서관 관계자 접견 우호다져

더불어민주당 하남지역위원장 최종윤은 지난 7일 리빈 중국 양저우시 고운 최치원 기념관장을 접견했다. 이 자리에는 최병주 경주최씨 중앙종친회 명예회장, 최병달 회장, 최천규 전회장을 비롯하여 종친회관계자 및 김진일 경기도의원 (민주당, 하남1) 정병용 하남시의원 (민주당, 하남다)등 이 참석하였다.

이 자리에서 리빈 관장은 “말로만 들었던 하남 고운 최치원 도서관을 직접 방문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하며, 특히 지역주민이 늘 이용할 수 있는 도서관시설이 있다는 것이 매우 인상 깊다.” 고 말했다.

이에, 최종철 고운 최치원 도서관장은 “하남은 서울과 가까워 중국 귀빈이나 관광객이 서울에 방문시에 30분 정도면 바로 찾을 수 있는 곳으로서 이를 연계하면 중국인들이 고운 최치원 선생의 자취를 가까이에서 느낄 수 있을 것이다.”고 답했다.

또한 최종윤 지역위원장(민주당 하남)은 “하남과 중국이 우호적인 관계를 발전시키기 위해 역사적인 가교역할을 했던, 최치원 선생의 가르침을 후대에 효과적으로 전파할 수 있도록 김진일 도의원, 정병용 시의원 등과 함께 하겠다.“ 고 전했다.

한편 양저우시는 2,50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세계적인 역사문화도시로 최치원 선생이 유학하며, 18세에 빈공과에 급제해 관직 생활을 한 곳이다. 또한 시진핑 주석이 한중우호교류의 대표적인 사례로 언급할 정도이며, 지난 2007년 중국외교부에서는 외국인으로서 최초이자 마지막으로 양저우 당성 유적지 내에 최치원 기념관을 건립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