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일하는 청년통장’가입희망자 220명 모집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3년간 매달 10만원 저축하면 경기도 지원금 등 1000만원 적립 

용인시는 3년간 근로활동을 하며 매달 10만원씩 저축하면 1000만원을 적립해주는 ‘일하는 청년통장’ 가입 희망자 220명을 10월1일부터 12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경기도가 근로청년의 자산형성을 위해 지난 2016년부터 31개 시군별로 추진한 것으로 올해 상반기까지 용인시민 910명이 가입했다.

청년들이 일자리를 유지하며 자산을 불려 미래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으로 올 상반기에 용인지역에선 360명 모집에 3986명이 접수해 11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신청 자격은 만 18~34세의 용인시 거주자이면서 1인 기준 소득인정액이 중위소득 100%이하(167만 2000원 이하)인 근로자여야 한다. 소상공인이나 아르바이트생도 신청할 수 있다.

다만 보건복지부나 타 지자체의 청년 자산형성지원사업 가입자나 불법 향락업체, 도박 사행 종사자는 가입할 수 없다.

신청은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하면 된다. 최종 선발자는 11월28일 경기도 홈페이지에 발표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콜센터(031-120), 일하는 청년통장 콜센터(1666-3609) 경기복지재단 홈페이지, 또는 주소지 읍면동주민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한편, 2016년 시작된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 사업은 31개 시·군에서 대상자를 모집해 시행한다. 내년도 5월에 모두 500명의 첫 만기자가 나올 예정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