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8·15 경축사 “억울함 없는 공정하고 정의로운 나라 만들겠다”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 73주년 광복절 경축사 통해 앞으로의 각오 나타내

“오늘은 제73주년 광복절입니다. 민족의 자주독립을 위해 일제에 맞서 목숨 바쳐 싸우신 애국선열들과 독립 유공자들의 숭고한 희생에 진심어린 경의를 표합니다. 아울러 인고의 세월을 살아오신 독립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께도 깊은 존경과 감사,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5일 ‘제73주년 광복절’ 경축사를 통해 “자주독립의 꿈, 평화와 통일로 이어가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지사는 “올해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99주년이 되는 해”라며 “대한민국이 걸어온 지난 99년은 저항의 연속이자 진정한 민주공화국을 향한 위대한 여정이었다. 식민통치에 독립운동으로, 독재정권에 민주화 운동으로 맞서며 우리 민중들은 새로운 세상을 향해 전진해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지난 99년의 세월 동안 우리의 꿈은 변하지 않았다”며 “선열들이 꿈꿨던 해방된 자주독립의 나라와 촛불혁명의 현장에서 외쳤던 ‘나라다운 나라’는 다르지 않다. 모두의 존엄과 인권이 존중받는 자유롭고 평화로운 나라, 누구에게나 기회가 주어지고 공정한 경쟁이 보장되며 노력한 만큼의 몫이 정당하게 주어지는 정의로운 나라가 우리가 바라는 조국의 모습”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선열들이 숭고한 희생으로 만들고자 했던 나라이기에, 좌우를 넘어 합의한 모두의 꿈이기에 민주공화국의 완성은 결코 포기할 수 없는 우리의 소명”이라며 “오늘 우리가 누리는 자유와 번영의 과실은 특정 소수가 일궈낸 것이 아니라 모두가 함께 만들어낸 것이다. 함께 거둔 과실을 고르게 나눌 때 대한민국 전역이 건강하게 자라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억울함 없는 공정한 사회 정착’ 우리가 풀어야 할 과제

이 지사는 “선조들이 되찾은 주권과 선배들이 이뤄낸 민주화 속에 ‘억울함 없는 공정한 사회 정착’은 우리가 풀어야 할 과제”라며 “공정한 세상을 만드는 것은 곧 우리 선조들이 꿈꾸던 나라, 민주공화국의 완성으로 성큼 다가가는 길”이라고 말했다.

이어 “경기도에서부터 공정한 세상을 구현해내겠다. 도지사의 모든 권한과 책임을 주권자인 도민을 위해 공정하게 사용하고, 공정한 경쟁과 정당한 몫을 보장하겠다”며 “ 무엇보다, 기회와 자원을 대기업부터 중소기업, 영세 상인까지 골고루 분배하는 포용적 성장이 지속성장의 해법임을 증명하겠다”고 약속했다. .

그러면서 “광복절은 어두컴컴한 절망 속에서 희망의 빛을 개간한 자랑스러운 역사”라며 “이제, 평화를 향해 나아가야 한다. 일제에 충성하며 동족을 탄압하던 반민족세력이 분단을 악용하고 민주주의를 억압하며 기득권을 유지하던 고리를 끊어내야 한다”고 거듭 목소리를 높였다.

이 지사는 “우리의 민주주의 역량이 커질 때 평화와 통일의 가능성도 커진다는 것이 역사의 교훈”이라며 “오랜 대결의 시대가 끝나고 ‘한반도 평화의 시대’가 열리고 있다. 문재인 정부의 나라다운 나라, 평화와 번영의 시대를 경기도가 철저히 뒷받침하겠다”고 다짐했다.

끝으로 ‘남북 교류의 중심을 넘어 동북아 평화경제 공동체의 중심으로 거듭나겠다“며 ”굽이진 역사의 모퉁이마다 어둠을 빛으로 밝혀낸 국민의 저력이 있었다. 새로운 평화의 시대, 공정한 경기도, 민주공화국의 완성을 위해 여러분께서 함께 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하 이재명 경기도지사, 73주년 광복절 경축사 전문

제73주년 8·15 경축사

존경하는 경기도민 여러분, 독립유공자와 가족 여러분!

오늘은 제73주년 광복절입니다.
민족의 자주독립을 위해 일제에 맞서 목숨 바쳐 싸우신 애국선열들과 독립 유공자들의 숭고한 희생에 진심어린 경의를 표합니다.
아울러 인고의 세월을 살아오신 독립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께도 깊은 존경과 감사,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나라다운 나라’ 민주공화국 완성은 포기할 수 없는 소명

올해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99주년이 되는 해입니다. 대한민국이 걸어온 지난 99년은 저항의 연속이자 진정한 민주공화국을 향한 위대한 여정이었습니다. 그 과정에서 우리에겐 나라를 빼앗긴 통한의 세월 속에 무자비한 압제와 폭력을 이겨내고 빛을 되찾은 선조들의 혼과 얼이 각인되었습니다. 식민통치에 독립운동으로, 독재정권에 민주화 운동으로 맞서며 우리 민중들은 새로운 세상을 향해 전진해왔습니다.

지난 99년의 세월 동안 우리의 꿈은 변하지 않았습니다. 선열들이 꿈꿨던 해방된 자주독립의 나라와 촛불혁명의 현장에서 외쳤던 ‘나라다운 나라’는 다르지 않습니다. 외세에 휘둘리지 않고 할 말을 하는 당당한 나라, 전쟁 걱정 없이 모두가 안심하고 일상을 살아가는 안전한 나라, 누구나 먹고 살 걱정 없는 풍요로운 나라, 모두의 존엄과 인권이 존중받는 자유롭고 평화로운 나라, 누구에게나 기회가 주어지고 공정한 경쟁이 보장되며 노력한 만큼의 몫이 정당하게 주어지는 정의로운 나라가 우리가 바라는 조국의 모습입니다.

해방 후 우리는 이런 가치가 살아 숨 쉬는 민주공화국을 만들기로 합의했습니다. 선열들이 숭고한 희생으로 만들고자 했던 나라이기에, 좌우를 넘어 합의한 모두의 꿈이기에 민주공화국의 완성은 결코 포기할 수 없는 우리의 소명입니다.

‘억울함 없는 공정한 세상’ 구현해야

사랑하는 도민 여러분, 독립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

오늘 우리가 누리는 자유와 번영의 과실은 특정 소수가 일궈낸 것이 아니라 모두가 함께 만들어낸 것입니다. 함께 거둔 과실을 고르게 나눌 때 대한민국 전역이 건강하게 자라날 수 있습니다.

대한민국의 기회와 자원은 모든 국민에게 골고루 주어져야 합니다. 1%의 기득권을 가진 세력이 기회와 자원을 독점하는 사회는 미래가 없습니다. 무한경쟁 승자독식은 배고픈 자를 더욱 굶주리게 하고 가난한 자를 더욱 핍박받게 합니다. 힘이 없다는 이유로, 가진 것이 없다는 이유로 기회조차 가질 수 없고, 불공정한 경쟁이 만연하며 부당한 몫을 강요당한다면 그 사회가 어떻게 유지가 되겠습니까.

선조들이 되찾은 주권과 선배들이 이뤄낸 민주화 속에 ‘억울함 없는 공정한 사회 정착’은 우리가 풀어야 할 과제입니다. 공정한 세상을 만드는 것은 곧 우리 선조들이 꿈꾸던 나라, 민주공화국의 완성으로 성큼 다가가는 길입니다.

경기도에서부터 공정한 세상을 구현해내겠습니다. 도지사의 모든 권한과 책임을 주권자인 도민을 위해 공정하게 사용하고, 공정한 경쟁과 정당한 몫을 보장하겠습니다. 무엇보다, 기회와 자원을 대기업부터 중소기업, 영세 상인까지 골고루 분배하는 포용적 성장이 지속성장의 해법임을 증명하겠습니다.

광복의 빛으로 평화를 비추자

1,300만 도민여러분, 독립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

광복절은 어두컴컴한 절망 속에서 희망의 빛을 개간한 자랑스러운 역사입니다. 나라를 되찾고 주권을 가져오려는 무수한 노력이 다지고 다져져 민주주의를 향한 길을 뚫었습니다.

이제, 평화를 향해 나아가야 합니다. 일제에 충성하며 동족을 탄압하던 반민족세력이 분단을 악용하고 민주주의를 억압하며 기득권을 유지하던 고리를 끊어내야 합니다.

우리의 민주주의 역량이 커질 때 평화와 통일의 가능성도 커진다는 것이 역사의 교훈입니다. 김대중·노무현 정부가 쌓아올린 평화통일의 탑이 문재인 정부 들어 재건되자 오랜 대결의 시대가 끝나고 ‘한반도 평화의 시대’가 열리고 있습니다.

문재인 정부의 나라다운 나라, 평화와 번영의 시대를 경기도가 철저히 뒷받침하겠습니다. 남북 교류의 중심을 넘어 동북아 평화경제 공동체의 중심으로 거듭나겠습니다. 튼튼한 평화의 토대에 공정의 가치가 깊숙이 뿌리 내릴 때 민주주의는 바로 서고 경제는 활짝 꽃피며 접경지역은 새로운 활력으로 가득찰 것입니다.

사랑하는 도민 여러분, 독립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

굽이진 역사의 모퉁이마다 어둠을 빛으로 밝혀낸 국민의 저력이 있었습니다. 그 저력이 새 천년의 경기도를 만들어 갈 든든한 동력입니다. 새로운 평화의 시대, 공정한 경기도, 민주공화국의 완성을 위해 여러분께서 함께 해주시길 당부드립니다.

경기도는 늘 주권자를 모시고 따르며 국민의 집단지성이 더 크게 꽃피울 토대를 마련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8년 8월 15일

경기도지사 이 재 명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