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 단위 최초로 자원순환 체험 전시관 개관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양평군 강상면 병산2리(이장 이만수)에서 지난 28일 주민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을 단위 최초로 자원순환 체험 전시관을 개관했다.

이 마을은 금년도 경기도 지속발전협의회에서 주관한 공모사업에 ‘자원순환마을 만들기’라는 테마로 40백만원의 사업비를 받아 전시관 1동과 공방 1동을 건립했다.

전시관과 공방은 순수한 마을 주민들의 재능 기부로 건립되었으며, 이날 자축하는 의미로 주민 전체가 모여 복달임 행사와 같이 진행됐다.

앞으로 ‘자원순환마을 만들기’는 마을에서 배출되는 쓰레기 중에서 가공 가능한 재료를 선별하여 생활에 필요한 작품을 만들고 전시관에 전시 및 판매를 할 계획이다.

이대규 면장은 “오늘처럼 날씨가 더운 것도 지구온난환 때문” 이라며 “앞으로 병산2리가 자원순환 농촌마을의 롤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