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사람중심 행복여주” 건설 위한 국비 확보 주력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첫 번째로 농림축산식품부 방문하여 재정 지원 건의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민선7기 시작과 함께 12일부터 농림축산식품부를 시작으로 국토교통부, 환경부 등 중앙부처를 차례로 방문해 정부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취임과 동시에 국비 등 보조사업비 확보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2019년도 국비 신청사업 현황 등에 대해 보고 받은 후, 시민의 생활안정과 지역개발에 시급하고 필요한 사업들을 신중히 선별․검토했다.

이에 따라 첫 번째로 12일 농림축산식품부 농업기반과를 방문해“매양지구 지표수보강개발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사업계획 변경 승인과 함께 총 69억원의 정부예산이 지원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그간 여주시 능서면 매화‧양거리 주변 농지의 경우, 잦은 가뭄피해로 인해 해마다 농민들에게 많은 걱정과 시름을 안겨 왔다. 이에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을 위해 남한강 하천수를 이용하여 고질적인 가뭄피해를 근본적으로 예방하고자 양수장, 송수관로, 용수로를 설치하는 등 총 98억원 규모의 지표수보강개발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열악한 지방재정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국비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2019년도 국비신청 사업들이 최종 국가예산에 모두 반영될 수 있도록 중앙부처의 문턱이 닳도록 방문해 사람중심 행복여주 구현을 위한 보조사업비 확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