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전 공무원 생명사랑 지킴이로 오는 12일 자살 예방 게이트 키퍼 양성 교육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성남시는 생명존중 문화 확산을 위해 오는 7월 12일 오전 9시 30분 시청 온누리(600석)에서 전 공무원을 대상으로 ‘자살 예방 게이트 키퍼 양성 교육’에 나선다.

자살 예방 게이트 키퍼(생명사랑 지킴이)는 가족, 친구, 이웃 등 주변 사람의 자살 위험 신호를 인지해 전문가에게 연계하도록 훈련받는 사람이다.

성남시 자살예방센터의 김남희 팀장이 강사로 나와 자체 개발한 교육 자료를 토대로 성남시 자살통계 현황, 자살 예방의 중요성, 자살 사망자가 자살 전 징후로 나타내는 자살 신호 등을 교육한다.

영화를 보여주며 내용 속 자살 신호 조기 감지 법을 하나하나 짚어줘 이해를 돕는다.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2016년 우리나라 자살사망자 수는 1만3092명, 인구 10만 명당 자살률은 25.6명(성남시 22.5명)으로 OECD 회원국 중 자살률이 가장 높다.

이에 정부는 오는 2022년까지 인구 10만 명당 자살률을 17.0명으로 감소하기 위한 ‘자살 예방 국가 행동계획’을 지난 1월 23일 발표했다.

성남지역 자살자 수는 ▲2014년 242명 ▲2015년 259명 ▲2016년 216명 등 최근 3년간 한 해 평균 239명이며, 이 중 35.1%가 60대 이상이다.

시는 자살 예방 게이트 키퍼 교육을 통해 지역의 자살률을 낮추는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