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용인특례시의회, 올해 의원연구단체 7개 운영

박정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9/15 [16:31]

용인특례시의회, 올해 의원연구단체 7개 운영

박정훈 기자 | 입력 : 2022/09/15 [16:31]

▲ 용인특례시의회, 올해 의원연구단체 7개 운영


[미디어 리포트=박정훈 기자] 용인특례시의회는 15일 의원연구단체 운영 심의위원회 회의를 열어 의원들의 관심분야 연구를 지원하기 위한 의원연구단체 등록과 활동계획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날 의원연구단체 운영 심의위원회(위원장 남홍숙)는 올해 신청된 의원연구단체 등록에 관한 심의 등을 했다.

올해 활동을 하게 된 의원연구단체는 Sports–city 용인Ⅴ, 도시활력소, 처인르네상스, 더 행복한 시민교통 develop, 용인특례시바로알기, 의정혁신연구회, 용인 경제 활성화 Catalyst 총 7개이다.

「Sports–city 용인Ⅴ」는 이창식(대표), 김길수(간사), 박은선, 이교우, 강영웅, 임현수, 신나연 의원(7명)으로 구성됐으며, 용인시의 체육 및 다양한 분야 접목을 통한 용인시 체육진흥 활성화 방안을 연구할 계획이다.

「도시활력소」는 유진선(대표), 이윤미(간사), 남홍숙, 장정순, 황재욱, 신현녀, 이교우, 황미상, 박희정, 김병민 의원(10명)으로 구성됐으며, 스마트 도시재생과 문화거리, 청년문화특화거리, 주민참여 등에 대한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처인르네상스」는 김상수(대표), 김윤선(간사), 남홍숙, 김진석, 이진규, 박병민, 박인철, 황미상 의원(8명)으로 구성됐으며, 도시가치 향상과 시민들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한 도시 발전 방향을 모색할 계획이다.

「더 행복한 시민교통 develop」는 김영식(대표), 안치용(간사), 김운봉, 김희영, 기주옥, 김태우, 안지현 의원(7명)으로 구성됐으며, 교통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 방향을 제시하여 예산 절감과 교통편의 증진을 도모할 예정이다.

「용인특례시바로알기」는 박인철(대표), 신나연(간사), 장정순, 김진석, 박병민, 신현녀, 유진선, 이상욱, 이윤미, 임현수 의원(10명)으로 구성됐으며, 용인특례시 지방재정의 혁신 방안 연구 및 경제자족도시 모델을 발굴할 계획이다.

「의정혁신연구회」은 김길수(대표), 강영웅(간사), 김운봉, 김상수, 이창식, 김영식, 박은선, 기주옥 의원(8명)으로 구성됐으며, 지방의회법 제정 필요성을 연구해 자치분권 강화 방안을 연구할 예정이다.

「용인 경제 활성화 Catalyst」는 안지현(대표), 김태우(간사), 신민석, 김희영, 이진규, 안치용, 김윤선 의원(7명)으로 구성됐으며, 포스트코로나와 세계 경기 침체 속에서 용인시 내외 주변 상권 연계안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와 회복 방안을 연구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