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천시, 2022년 국가안전대진단 민·관 합동점검 추진

박정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8/16 [16:49]

이천시, 2022년 국가안전대진단 민·관 합동점검 추진

박정훈 기자 | 입력 : 2022/08/16 [16:49]

국가안전대진단


[미디어 리포트=박정훈 기자] 이천시는 오는 17일부터 10월 14일까지 59일간 우리 생활 속 위험요인을 발굴·해소를 위해"대한민국 안전大전환"2022년 국가안전대진단을 추진한다.

국가안전대진단은 사회 전반의 위험요인을 조기 발굴·해소하기 위하여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 민간전문가, 일반국민 모두가 참여해 국민생활 밀접시설(공동주택, 전통시장 등)과 사회간접시설(도로 등)을 비롯한 생활 안전 분야 전반에 걸쳐 점검한다.

주요 점검 대상은 최근 재해가 발생하였거나, 국민 관심이 높은 분야, 위험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시설 등 60개소이다.

시는 국가의 책임과 안전관리 강화가 요구되는 만큼 이성호 부시장을 단장으로 안전대진단 추진단을 구성하고 민간전문가와 합동으로 점검을 진행한다고 전했으며, 실효성 있는 점검을 위해 1차 점검 결과에 대한 시정 조치, 후속 조치 강화 등을 통해 내실 있는 국가안전대진단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과거 국가안전대진단은 단기간 다점검으로 형식적, 보여주기식 점검이라는 지적을 받았던 만큼 올해 2022년 국가안전대진단은 노후시설 또는 사회적 큰 재난으로 이어질 수 있는 고위험시설 위주 점검을 실시해"양적인 점검에서 질적인 점검으로 전환"으로 우리 사회 안전문화 확산에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이천시는 시민 참여와 관심 증대를 위해 안전점검의 날 행사와 병행하여 안전신문고 홍보 및 가정 또는 다중이용업소에서 사용이 가능한 자율안전점검표를 배부를 통한 자율안전점검을 유도하여 자율적 신고·점검문화 확산을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직접 안전신문고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을 통해 우리 가족과 이웃들의 안전을 위협하는 사회 전반에 걸친 모든 위험요소들에 대해 안전신고 및 자율안전점검을 실시해 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